오케이저축은행 현대카드 사임당화장품
대한항공 닭 안마
최종 편집일 : 9월 26일 15시
홈- 뉴스 - 정치

한 중 일 정상회담 '동북아 평화 협력 위한 공동선언 채택'

한중일 FTA협상 가속화, 전자상걸 분야 민관협력개시등 [추현주 기자 2015-11-02 오전 10:39:43 월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박근혜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리커창 중국 총리가 1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제6차 한·일·중 3국 정상회의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한중일 정상회담이 1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박근혜대통령과 아베신조 일본총리, 리커창 중국총리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2012년 5월 이후 3년반만에 열렸다.

 

3국 정상은 이날 전문과 5개 장으로 구성된 동북아 평화협력을 위한 공동선언을 채택했다. 공동선언에서는 "3국 협력의 심화가 결국 3국 간의 양자 관계 및 동북아 지역의 평화와 안정, 번영에 기여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또 3국 정상회의를 3국내에서 정례적으로 개최한다는 점을 재확인했다" 고 했다.

 

정상들은 또 한중일 FTA협상 가속화, 전자상거래 분야 민관협력개시, 창조경제 3국 협의체 구성 및 신산업 분야 협력 등을 통해 경제 사회분야에서 공동번영을 추구해나가기로 했다. 3국협력이 완전히 복원됐다고 밝혔지만, 이번에 3국정상은 과거사와 일본군위안부, 남중국해 문제 등은 정면으로 다루지 않았다. 서로 충돌은 피했지만, 양국간 감정 섞인 의견이 오갔다.

 

세 정상은 북핵과 관련해 "한반도에서의 핵무기 개발에 확고히 반대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 및 공동성명상의 국제적 의무와 공약이 충실히 이행돼야 한다"며 "한반도의 실질적 진전을 이루기 위한 6자회담을 조속히 재개하기 위해 노력한다"고 했다.

 

내년 제 7차 3국 정상회담은 일본에서 개최될 전망이다.

On Air 영상뉴스

한줄뉴스

  • 상반기 30대 여성 고용률 역대 최고
  • 오늘 8월 15일은 72주년 광복절&nb
  • 박근혜 31일 오전부터 구치소 수감시작...3.2
  • 박근혜 대통령 파면 
  • 반기문 대선 불출마 선언 
  • On Air 영상뉴스

    칼럼·기고

    안전하게 탈 수 있는 자전거 문화 안전하게 탈 수 있는 자전거 문화 작년 9월 실무수습으로 근무한 후, 올해 1월 정식 임용이 돼서 지금은 자..

    전국 HOT 뉴스

    대학박람회 어땠나 홍보포스터   2018학년도 수시모집을 앞두고 수헙생들에게 대입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수시박람회가 열렸다. 한국대학교..

    기획특집

    무더운 여름밤에 잘 자고 싶다면  갈수록 더워지고 있는 올해 여름에 고생하고 있는 여러분들을 위해서 숙면하는 몇 가지 방법을 소개해보도록 하겠다. 1. 잠옷 ..